여행후기 여행정보 함께가요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06-06-11
첨부파일     조회수 6030
제목 [국내] 채석강 유스호스텔-1
                 

채석강유스호스텔은 참 찾기 쉽다. 앞마당이 채석강이니, 채석강만 찾으면 된다.
해안 기암도 유명하지만 서해를 물들인 낙조빛이 더 눈에 들어온다.
변산반도 끝자락 격포 해수욕장 부근의 가장 고급 숙박지가 채석강리조트 유스호스텔이다. 리조트를 지향하지만, 숙박료는 일반 모텔보다 저렴하다. 규제가 까다로운 국립공원이라 근처에서 이곳 외에 대규모 숙박시설을 찾기 힘들다. 채석강과 후박나무 군락, 용굴과 적벽강 같은 천혜의 풍광이 살아남은 이유이기도 하다.

                      
계 단을 내려가면 곧바로 거대한 해안 암벽 채석강이 파도와 맞서 있다. 술의 시인 이백이 뱃놀이에 취해 강물의 그림자를 잡다 빠져 죽었다는 중국 채석강에 비할 절경이란다. 태고적 해식단층이 책 수십만 권을 쌓은 듯 웅장하다. 소동파가 놀았다는 중국 적벽강의 이름을 딴 적벽강도 바라보인다.
 

중국 채석강과 적벽강에 없는 것이 이곳 격포에는 있다. 장엄하면서도 은은한 서해 일몰이 그것. 낙조빛이 채석강의, 채석강이 낙조빛의 배경으로 스며든다. 낙조옷으로 갈아입은 채석강과 적벽강 풍광 앞엔 죽은 이백과 소동파도 벌떡 일어설 판. 매년 말일엔 해넘이 축제가 벌어진다.

                                         
변산반도는 가족과 연인, 청소년과 아이가 즐길 체험 여행지가 골고루 담긴 종합 선물세트다. 해안 드라이브, <불멸의 이순신> 촬영장, 변산 해수욕장 갯벌 체험장, 새만금 갯벌, 조각공원, 원숭이학교와 악어농장, 내소사, 곰소항 젓갈단지와 천연염전….
오후 무렵 서해안 고속국도 줄포IC에서 반도 남쪽 해안을 돌고, 채석강에서 낙조와 함께 1박, 다음날 반도 북쪽을 돌아 부안IC로 나가면 한 해 마무리 여행으로 적당할 것 같다. 유스호스텔에 패키지 상품을 문의해 볼 것. 글·사진 김진용

 

                                     

시멘트 계단이 아니라 목재 계단이라 아이들이 크게 다치지 않을 것 같다. 요즘 유스호스텔은 리조트나 호텔을 지향할 정도로 많이 세련돼졌다.


<꼼꼼! 여행파일>
* 주변 즐길 거리
격포항에서 띠뱃놀이로 유명한 위도행 유람선(063-581-1997, 0023)을 탈 수 있고, 유스호스텔 옆에 적당한 규모의 놀이동산도 있다. 국립공원 안이라 골프장이나 노래방 같은 유흥 오락시설은 기대하지 않는 게 좋다.
* 계화회관 백합죽
간척지로 유명한 계화도의 백합 조개와 계화 김이 어우러져 조화를 이룬 부안의 전통음식. 25년 백합요리 전문식당이다. 전복죽보다 맛이 낫다는 얘기도 한다. 백합파전은 피자처럼 포장해 갈 수 있다. 문의 063-584-3075
* 변산온천 산장 바지락죽
백합죽과 함께 변산반도의 대표적인 향토음식이 바지락죽. 바지락회와 바지락죽 두가지만 취급하는 바지락 요리 전문 식당으로 변산온천 들어가는 길에 있다. 갖가지 양념으로 맛을 낸 바지락이 아주 부드럽다.
문의 _ 063-584-4874
* 채석강 유스호스텔 바로 근처에서는 바지락칼국수, 백합죽, 바지락죽, 비빔밥 등이 나오는 전주그린횟집(063-584-0232)이 유스호스텔의 추천 식당.



   
댓글쓰기
내용
no 여행지역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국내  광고성 게시물 삭제안내 [1] 마스터관리 2011-11-04 14593